불멸의 히틀러 (제26부) 맺음말

First published at 16:34 UTC on March 8th, 2019.

아돌프 히틀러는 오랫동안 절대악으로만 묘사 되었습니다. 하지만,
그것은 유태 헐리우드가 수 십년 동안 집요하게 조작해 낸 허상일
뿐입니다. 히틀러는, 자기 민족에 대한 사랑을 넘어, 유태 금융 패권
세력의 죽음과도 같은 고리 금융 시스템으로부터 전 인류를 구하기
위해서 싸웠던 영웅입니다. 그리고, 이 지구 위에서 공산주의를 완전히
멸하고자 했던 유일한 지도자 입니다. 인류 역사상 가장 따뜻하고
정의로운 마음으로 가장 투철하게 악에 맞서 싸우다 쓰러져...

MORE
CategoryEducation
SensitivityNormal - Content that is suitable for ages 16 and over